Blogs Lalibre.be
Lalibre.be | Créer un Blog | Avertir le modérateur

hirekitt

  • [국정감사] 2009년 이후 허가 1000여개 제품 중 4개만 안전성·유효성 검사

    [국정감사] 2009년 이후 허가 1000여개 제품 중 4개만 안전성·유효성 검사

     

    https://goo.gl/ny4xoY



    2009년 이후 식약처가 허가한 생리대 1000개 제품 중 4개만 안전성·유효성 검사를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식약처는 또 생리대 판매 전 기준규격 준수 여부나 안전성 검사에 대해 아무런 확인도 하지 않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국회 양승조 보건복지위원장(더불어민주당. 천안 병)이 17일 식약처로부터 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2009년 이후 식약처에 생리대 신고 및 허가 요청 품목은 총 1082건인데, 이 중 안전성·유효성 검사를 받은 생리대는 단 4건에 불과했다. 99.6%의 생리대가 안전성·유효성 검사를 전혀 받지 않은 셈이다.

     

    아울러 식약처는 올해 3월 발암물질, 총휘발성 유기화합물(TVOC)이 나왔다는 김만구 강원대 교수의 연구 결과를 보고받고도 지난 8월 생리대 문제가 사회적으로 큰 이슈가 되기 전까지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현재 국내에서 생리대는 의약외품(미국 의약품, 유럽 공산품, 일본 의약외품)으로 구분하고 있어 품질관리를 위한 기준규격이 식약처 고시에 수재되어 있거나, 기존에 이미 허가된 품목과 동일한 구성 성분으로 안전성·유효성 심사자료 제출이 면제되고 있다.

     

    실제로 기준규격에 생리대에 대한 ▲재법 ▲성상 ▲순도시험 ▲조작조건 ▲질량 ▲흡수량 ▲삼출 ▲강도 등이 자세히 규격화돼 있다.

     

    하지만 생리대의 발전으로 인해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접착제 등에 발암물질, 총유기성 화합물(TVOC) 등이 첨부되어 있는 사항은 이런 기준규격은 없는 실정이다.

     

    즉 대부분의 생리대가 안정성·유효성 검사를 면제받고 있고, 생리대 기준규격에는 최근 문제가 된 발암물질, 총유기성 화합물 등 기준이 기재되지 않아 생리대 유통 전 발암물질, TVOC 등 함유 여부를 식약처가 검사하지 않고 있고, 할 수도 없는 상황이다.

     

    양 위원장은 “생리대가 유통되고 난 뒤 국민들이 사용하다 이상이 생기거나, 식약처가 수시검사 등을 해야만 그나마 유해 물질 등이 포함되어 있는지 확인 할 수 있다는 얘기”라며 “국민들의 건강을 생각한다면 심각한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국민들의 피해를 사전에 파악해 안전문제 발생에 선제적 대응이 가능하기 위해서는 제도 개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러니 해외 상품들을 찾는거 아닐까요..?

     

    나트라케어가 아무리 품절대란이어도 나트라케어 찾게되네요..

    https://goo.gl/wVpcXX

  • 어디까지 알고 써봤니? 체내형 생리대

    출처 : 디지털 타임스

    최근 천 생리대를 비롯해 패드가 아닌 형태의 다양한 생리대들이 등장했다. 이미 미국과 유럽에서는 해면, 키퍼를 비롯한 다양한 생리대가 사용되고 있지만 국내에서는 구하기도 어려울 뿐 아니라 생리대는 곧 패드 생리대라는 이미지가 강하다.

     

    최근 한 여성지에서 실시한 조사 결과에 따르면 305명의 탐폰을 사용해봤냐는 질문에 56%의 여성이 사용해 본 적이 있으며 탐폰을 사용하는 이유로는 외부 활동을 위해, 이물감 없는 착용감, 냄새 스트레스로부터 해방 등 탐폰 고유의 장점을 꼽았다.

     

    탐폰 사용이 꺼려지는 이유로는 심리적 거부감이 38%로 제일 크고, 흡수력 등에 대한 불안감등을 꼽기도 했다.

    체내형 생리대에 대한 오해와 진실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1. 몸 속으로 탐폰이 들어갈 것 같다? 실이 끊어지면 어쩌나?

    질 내부의 근육은 매우 탄력적이기 때문에 템포를 고정시키며 질에서 자궁으로 이르는 통로는 매우 좁기 때문에 탐폰이 타고 들어갈 수 없다. 아무리 격렬한 활동을 한다고 해도 내부로 삽입될 수 없다. 오히려 야외활동이 격할 때 탐폰을 선호하는 이유도 이 때문.

     

    1. 수영장에서 생리 혈이 샐 것 같다?

    탐폰이 흡수력이 좋다고 해서 질 외부의 물을 흡수하는 것은 아니다. 중력의 힘 때문에 자궁 내부인 질 위에 있는 자궁에서 나오는 생리 혈과 이물질을 흡수하고 질 외부의 물은 흡수하지 않는다. 따라서 탐폰을 착용한 채 물에 들어가도 탐폰이 모양이 망가지거나 틈이 생겨서 물을 흡수한다거나 생리 혈이 새는 일은 없다.

     

    1. 흡수력이 약하다?

    3가지 사이즈 중 양이 많은 날을 위한 슈퍼 사이즈 템포는 최대 12g을 흡수하는데 이는 순면 100% 흡수체를 압축시켜 놓은 것이기 때문에 작은 크기에 비해 압도적인 흡수력을 자랑한다.

     

    1. 탐폰은 성인만 써야 한다?

    탐폰은 여성생리처리용품으로만 규정 되어있고, 나이 자체에 관한 규정이 없다. 패드형 여성 생리대와 마찬가지로 이러한 규정이 없이 생리를 하는 여성이 사용하는 제품이며 템포는 나이와 무관하게 모든 여성이 사용할 수 있는 안전한 제품이다. 다만 너무 어릴 경우 사용 방법이 미숙하거나 본인의 몸에 대한 인식이 부족해 사용에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탐폰 사이즈는 흡수 량에 따른 차이지, 연령에 따른 구분이 아니다.

     

    1. 삽입시 매우 아프다? 이물감이 느껴진다?

    처음 탐폰을 사용할 경우 긴장한 채로 삽입을 시도하는 경우에는 통증을 느낄 수 있다. 실제로 이는 다분히 심리적인 요인이다. 긴장 상태에서는 질 근육도 수축되기 때문이다. 따라서 초기 사용시 삽입 제거 과정에서는 몸의 긴장을 풀어주거나 심호흡을 하는 것이 좋다. 삽입이 어려울 경우 무리하게 시도하지 말고 살살 돌려 삽입하면 쉽게 자리를 잡을 수 있다. 많은 탐폰 예찬론자들은 딱 한번만 삽입의 긴장을 느끼면 이후는 해방이다라고 말한다.

     

    1. 돈이 더 많이 든다?

    실제로 사용시에는 최장 8시간까지 착용할 수 있기 때문에 하루 3회 교체만으로도 충분해 생리대에 구입에 쓰는 돈은 비슷하거나 오히려 저렴하기도 하다. 패드형 생리대가 장시간 착용시 찝찝함이 생겨 교체해줘야 하는 것과 대조적이다.

     

    1. 실이 빠질까봐 무섭다?

    제거용 실이 솜 사이에 들어있는 게 아니라, 흡수 체 전체를 감아서 말아 꼰 것이기 때문에 실이 떨어질 염려는 없다. 탐폰 전체를 실이 감싸고 있기 때문에 오히려 제거 시에도 실을 당기는 것만으로도 흡수 체 전체가 끌려 나오는 편안한 이용감을 느낄 수 있다.

     

    https://goo.gl/98J2oR

    https://goo.gl/kuSQB5

    https://goo.gl/Xh8vDK

    http://www.europeshop365.com

  • 탐폰 사용 좋은 점과 불편한점.

    좋은 점은??

    우선 가장 좋은 점은 찝찝하지 않다.

    생리혈이 나오는 느낌도 없고 깔끔하다. (냄새 걱정전혀 안하게 됐어요.)

    운동할 때도 신경이 안 쓰인다.

    안에서 흡수되는 형식이라 그런지 생리가 좀 더 일찍 끝나는 기분이다.

    (나는 생리하는 걸 정말 싫어해서 기간이 짧아진다는 건 큰 장점이에요.).

    소지가 편하다. (크기가 작아서 그런지 가방에 넣고 다녀도 크게 차지하지 않아요.)

     

    불편한 점은??

    비싸다?...패드형보다 가격이 좀 더 나간다. (그래서 저는 양이 적을때는 패드를 사용해요.)

    익숙해 지는데 시간이 걸린다. (처음에는 내 몸에 무언가가 들어간다는긴장감과 불안감이 있지만 익숙해지면 이보다 더 편할 수 없다!)

     

    https://goo.gl/98J2oR

    https://goo.gl/kuSQB5

    https://goo.gl/Xh8vDK

    http://www.europeshop365.com